시사메디in
> 생활in > Top-기어
폭스바겐 '투어란' 새모델에 관심이 쏠리는 이유캠핑 붐 타고, 실내 넓어지고 연비는 높이고 주행성능까지
김형완  |  khy@sisamedii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3.09  05:22:37

   
 
캠핑 열기를 타고 SUV에서 다용도 밴시장까지 인기몰이가 이어지면서 폭스바겐이 ‘투어란’ 새모델을 2015 제네바 모터쇼에서 선보인다.

투어란은 2003년 처음 등장해 3세대로 거듭났다. 이번에 선보이는 투어란은 디자인도 세련되게 변모했지만 플랫품 자체도 폭스바겐 모듈러 플랫폼인 MQB로 개발돼 실용성과 효율성을 높였다.

차체 길이가 이전보다 130mm 늘고 41mm 넓어졌고, 반면 차고를 8mm 낮춰 안정적인 주행성능까지 고려했다. 휠베이스 역시 113mm 늘여 실내공간을 넉넉히 확보했다.

5인승과 7인승으로 구분되며, 5인승은 동급 최고 수준인 1,040리터의 트렁크를 자랑한다.

엔진은 110마력 1.2 TSI, 150마력 1.4 TSI, 180마력 1.8 TSI 등 3가지 가솔린 터보와 110마력 1.6 TDI, 150마력 2.0 TDI, 190마력 2.0 TDI의 3가지 디젤로 구성됐다.

1.6 TDI와 7단 DSG를 얹은 7인승 모델의 유럽 연비가 24,4km/L에 이르는 등 연비가 19% 향상됐다.

안전 및 편의장비로는 능동형 크루즈 컨트롤 시스템, 추돌방지 시스템, 트래픽 잼 어시스트, 사각 경고 시스템, 후방 경고 시스템, 트레일러 어시스트, 핸즈프리 트렁크 오픈 시스템, LED 헤드램프, 3존 에어컨 시스템 등을 구성했다.

폭스바겐은 신형 투어란을 여름부터 사전예약을 받을 예정이다.
   
 
   
 
   
 

김형완의 다른기사 보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1
논문 수 1위 가톨릭의대…SCI 국제논문은 서울의대 '여전'
2
상임위 넘은 성범죄의사 30년 취업제한법, 의료계 비상
3
환자 진료비 안돌려주고, 직원에게 펑펑 쓴 부산대병원
4
"환자경험평가, 피할 수 없는 대세"라지만 부담·혼란의 병원들
5
자신만만 한국얀센, '옥형님' 리더십 눈길
6
3월부터 의료인 명찰 패용 의무화…과태료 최대 70만원
7
빅5 관할 공단 서울본부, 1년간 상생협의체 꾸려보니...
8
방만경영·부당청구로 53억원 회수조치된 경북대병원
9
광고의 기적은 없었다…화이자 애드빌 국내 시장서 '망신'
10
제10대 을지대의료원장에 이승훈 박사
동영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 마포구 서교동 351-11 이혜2빌딩 6층  |  대표전화 : 02-3674-7611~3  |  팩스 : 02-3674-7610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21  |  등록일 2012년 5월18일  |  발행인 : 박두혁  |  편집인 : 권문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찬휘
Copyright © 2013 시사메디in. All rights reserved.